• InSpace

[한국경제] 한컴인스페이스 최명진 대표, 한국무인이동체연구조합 신임 이사장 선임

Updated: Mar 2

(기사전문)

https://www.hankyung.com/press-release/article/202102257573P




한글과컴퓨터(17,450 -2.24%)한글과컴퓨터그룹 (이하 한컴그룹) 계열사이자 우주·드론 전문기업인 ‘한컴인스페이스’의 최명진 대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무인이동체연구조합(KRAUV:Korea Research Association for Unmanned Vehicle/ 이하 크라우브)의 신임 이사장에 선임됐다.



크라우브는 25일 2021년도 정기총회 및 이사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한컴인스페이스 최명진 대표를 신임 이사장으로 선출했다. 최명진 대표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출신으로 2012년 한컴인스페이스를 창업, 항공우주 위성 지상국 분야 기술 1위 기업으로 성장을 이끌었다. 위성 지상국 구축 및 운영에서부터 인공지능 기반의 위성·드론 영상 분석에 이르기까지 독보적인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으며, 지난해 한컴그룹에 편입되었다.


지난해 8월 설립된 크라우브는 한컴인스페이스와 LG전자, 네스엔텍, 성우엔지니어링 등 30여개 기업을 중심으로 항공우주연구원(KARI),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등의 관련 연구기관과 한국과학기술원(KAIST), 한국해양대학교 등의 대학 등 육해공 무인이동체 분야의 산학연 80여 곳이 참여하고 있는 비영리법인이다. 크라우브는 과기부 주요 R&D 프로젝트인 무인 이동체 원천기술 개발사업과 DNA+드론사업의 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전문인력양성과 무인 이동체 표준화, 산업 실태조사 등의 사업도 함께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최명진 신임 이사장은 “과기부 산하 유일한 무인이동체 관련 단체로서 산학연의 상생과 협업의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며 “다양한 산업 분야의 협회, 학회와 함께 공동 연구 및 행사를 추진함으로써 우리나라의 무인이동체 기술 역량 강화와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38 views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