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스타트업투데이] CES 2023 서울기술관, 스마트 모빌리티 스타트업, ‘스마트 교통 도시, 서울’ 구현

(기사원문)

https://www.startuptoday.kr/news/articleView.html?idxno=46123


5일부터 8일까지 CES 서울기술관 운영∙∙∙스타트업 6곳 소개 SBA, 韓 대기업∙기관 4곳과 미래 서울 비전 제시 UAM, 무인기, 인프라 구축 등 다양한 기술 전시 예정



[스타트업투데이]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23이 5일(현지시각)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다.


서울산업진흥원(SBA, 대표 김현우)은 이번 CES 2023에서 ‘서울기술관’(Seoul Pavilion)을 운영한다.


서울기술관은 약 50평 규모로 CES 메인 전시관 ‘LVCC 노스홀’(Norh Hall)에 차려진다. LVCC는 해마다 삼성, 마이크로소프트(MS) 등 글로벌 테크산업을 대표하는 기업의 전시가 펼쳐지는 전시장이다.


서울기술관 전시 기업은 국내 대기업∙기관 4곳과 ‘CES x 서울혁신챌린지 대기업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선발됐다. SBA가 서울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만드는 서울시 출연기관인 만큼, 국가(도시)관이 메인관 내 기술 전시공간을 확보한 것은 서울기술관이 최초다. SBA는 대기업-스타트업 오픈 이노베이션 기술 전시를 통해 미래 서울 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다.


SBA는 서울기술관을 통해 ‘스마트 교통도시, 친환경 도시 서울’을 테마로 ▲스마트 모빌리티 ▲클린에너지 ▲메타버스 등 분야의 대기업 및 오픈 이노베이션 스타트업 6개사를 전시한다.


<스타트업투데이>는 CES 2023 서울기술관에 전시되는 기술을 소개하고자 한다. 첫 순서는 모빌리티 관련 기업이다.


스마트 모빌리티 공간은 ‘스마트 교통도시, 서울’을 구현하기 위한 도심항공교통(UAM), 태양광 무인기 및 스마트 모빌리티 인프라 구축을 위한 저궤도 통신위성, 영상 데이터 정보처리 기술 등 다양한 기술이 전시될 예정이다.


먼저 한컴인스페이스(대표 최명진)은 위성 정보처리 홍보영상 및 초소형 위성 모형을 선보인다.


한컴인스페이스는 민간 기업 최초로 국내 지구관측용 상용위성 ‘세종 1호’를 성공적으로 발사한 중소기업이다. 소기업 위주의 항공사업을 중견기업 수준으로 끌어올리면서 우주사업 생태계의 선도주자로 인정받고 있다.


앞서 한컴인스페이스는 지난달 13일 사우디아라비아 나이프아랍안보과학대학(NAUSS)과 5억 원 규모의 드론 공급계약을 체결, 자체 개발한 드론을 사우디아라비아에 수출하게 됐다. 추후에는 인공지능(AI) 드론 관제센터 구축도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한컴인스페이스는 영상데이터 수집부터 관리∙분석∙판매까지 아우르는 ‘영상 올인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15 views0 comments
bottom of page